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기획
부천시가 꼽은 ‘핵심성과 베스트 10’유네스코 창의도시 지정 등 세계적 도시로 인정
상급·외부기관 평가 대통령상 등 135개 상 수상
김용찬 기자 | 승인 2018.01.10 17:00

(부천=김용찬 기자) 부천시의 정책들이 ‘전국 최초, 국내 유일, 세계와 함께’ 등 긍정적 수식어와 함께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시는 지난해 유네스코 창의도시로 지정되는 등 세계적인 도시로 인정받았으며, 상급·외부기관 평가에서 대통령상 2개를 비롯한 135개의 상을 수상했다. 부천시의 행정이 대한민국의 표준이 되고 있는 것이다. 
그 중에서도 부천시가 꼽은 ‘핵심성과 베스트 10’을 소개한다.

 

공원녹지면적 확대

◇ 공원녹지면적 기준(6㎡) 초과 
부천시는 급격한 도시화로 녹지비율이 크게 부족한 한계를 극복하고 녹색 생활공간 확보에 주력해왔다. 그 결과 1인당 공원녹지 면적이 2012년 4.48㎡에서 지난해에는 5.35㎡, 올해는 6.08㎡에 이른다. 이는 법정기준인 6㎡를 초과하는 수치다.

역광장 개선

◇ 사람 중심 공간으로 ‘역 광장 개선’ 
무질서한 노점상과 복잡한 교통환경으로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던 1호선 역 광장이 사람 중심의 커뮤니티 문화광장으로 변신했다. 세계비보이대회, 부천전국대학가요제, 부천전국버스킹대회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열리는 공간으로 시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심곡 시민의 강

◇ ‘심곡 시민의강’ 탄생
도시화 과정에서 콘크리트로 복개돼 도로로 사용됐던 심곡천이 부천시와 시민들의 노력으로 31년 만에 생태하천으로 돌아왔다. 시민들의 편안한 휴식공간이자 물고기와 새들이 찾아오는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았다.

도서관인프라 확충

◇ 도서관이 많은 도시 부천
부천시는 누구나 생활 속에서 쉽게 책을 접하고 읽을 수 있도록 도서관 건립에 힘 써왔다. 동네마다 걸어서 10분 거리에 도서관이 있는 ‘이웃처럼 가까운 친근한 독서 공간’ 마련을 위해 노력한 결과, 2012년에 71개소였던 도서관은 126개소로 늘어났고 장서 수도 100만권에서 160만권으로 늘어났다.

방범 CCTV 설치대수 증가

◇ 전국 최고 방범 CCTV 설치 
범죄, 재난 등 다양한 위협요인으로부터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CCTV 확대 설치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지금까지 설치된 CCTV는 총 6천519대로, 단위 면적(1㎢)당 설치대수는 전국 최고 수준이다.

공교육 1번지 부천

◇ ‘공교육 1번지’ 부천 
부천시는 백년지대계 공교육 혁신을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해왔다. 친환경 무상급식 지원 확대, 고교 특성화 교육, 예술특화교육 아트밸리 등 학생들의 재능을 키울 수 있는 교육시스템을 만드는데 아낌없는 지원을 해왔으며, 정책수혜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노점 햇살가게

◇ 노점 ‘햇살가게’
무질서했던 노점상들이 햇살가게로 재탄생했다. 갈등해결 우수사례로 꼽히기도 한 부천의 햇살가게는 시민통행에 불편을 초래하지 않는 곳에서 질서 있게 운영되고 있으며, 노점상인 및 시민들의 만족도 또한 상당히 높다.

미래지향적 도시재생

◇ 미래지향적 도시재생 
부천여월농업공원, 부천천문과학관 등 미래지향적 업사이클링 사례는 부천의 새로운 브랜드로 자리 잡고 있으며, 국내외로부터 주목받고 있다.

미래지향적 도시재생

◇ 3대 꽃축제 
부천 도심에서 개최되는 봄꽃축제는 수도권을 대표하는 관광브랜드로 거듭나고 있다. 부천시는 봄꽃축제를 비롯한 다양한 문화축제를 바탕으로 문화마케팅연구소가 뽑은 최고의 축제 도시로 선정되기도 했다. 

 

◇ 세계표준도시 진입 
대한민국 표준을 넘어 세계표준 도시로 나아가기 위한 부천시의 노력이 유네스코 창의도시(문학) 지정, 공정무역도시(Fairtrade Town) 인증 등 다양한 결실을 맺었다.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은 국내 영화제 중 처음으로 아카데미 공식지정 국제영화제가 됐고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미국 무비메이커 선정 세계최고의 장르영화제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인포그래픽=부천시제공>

김용찬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발행처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팩스 : 031-446-0114
도민일보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18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