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문화
경기도문화의전당 ‘렛츠 북앤무비’개최소설가 정이현, 영화감독 김종관 출연
영화평론가 이동진 진행으로 미성숙한 사랑과 상처에 관한 이야기 나눠
현재용 기자 | 승인 2018.06.19 15:38


(수원=현재용 기자) 경기도문화의전당(사장 정재훈) 기획공연 ‘렛츠 북앤무비’가 오는 27일 안양 평촌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번 무대에서는 ‘덜 자란 나의 사랑, 네게 남은 생채기’라는 부제로 미성숙했던 자신이 타인과의 사랑에서 받은 상처, 그리고 극복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렛츠 북앤무비’는 이미 지난 봄, 군포문화예술회관에서 전석매진을 이뤄낸 바 있다. 이번 여름 공연은 ‘사람 중심의 인문특구도시’ 안양을 찾아간다. 진행을 맡은 영화평론가 이동진을 필두로, 달콤한 나의 도시, 상냥한 폭력의 시대, 우리가 녹는 온도의 저자 정이현 작가와 ‘최악의 하루’, ‘폴라로이드 작동법’의 김종관 감독이 출연하여 책과 영화에 대한 깊은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특히 김종관 감독의 출연은 영화 마니아 관객들의 큰 호응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렛츠 북앤무비’는 출연진들이 직접 추천하는 도서와 영화에 대한 토크로 진행된다. 이번 여름 공연 역시 이동진 평론가, 정이현 작가, 김종관 감독이 부제 ‘덜 자란 나의 사랑, 네게 남은 생채기’에 맞춰 사랑과 상처의 관한 책과 영화를 미리 추천한다. 먼저 이동진 평론가는 책 ‘생의 이면’(이승우)과 영화 ‘레볼루셔너리 로드’를, 정이현 작가는 책 ‘여름의 끝’(윌리엄 트레버)과 영화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을 추천하였으며 김종관 감독은 책 ‘어젯밤’(제임스 설터)과 영화 ‘투 러버스’를 알려왔다.

인디 뮤지션의 보석과도 같은 무대를 선보이는 오프닝 공연 ‘始作(시작) 그리고 詩作(시작)’은 싱어송라이터 이호석이 준비한다. ‘곡과 싸우는 시간보다, 책과 싸우는 시간이 많았던 것처럼 느껴진다’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만큼  관객들은 이호석의 가사 한 문장 한 문장을 들으며 마치 한 권의 책을 읽는 것과 같은 기분을 느끼게 될 것이다.

경기도문화의전당 정재훈 사장은 “경기도민들에게 보다 가까이 다가가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상반기 ‘렛츠 북앤무비’를 군포와 안양에서 개최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책과 음악, 영화를 통해 문화적 소양을 쌓는 일에 경기도문화의전당이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도문화의전당은 현재 시설 공사로 휴관 중이며, 9월경 재개관을 앞두고 있다. 2018년 경기도문화의전당 기획공연 및 예술단 공연은 여전히 건재하며, 수도권 주요 극장에서 진행 중이다.

 

현재용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고충처리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  팩스 : 031-446-0114
법인명 : 디엠코리아(주)  |  제호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현오순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창간일 2007년 3월 20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20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