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장성 명품쌀 ‘조명1호’ 5년 연속 수출 성공러시아, 미국 등 256톤 수출
2년 연속 도내 쌀 생산량 1위
손동훈 기자 | 승인 2020.03.31 14:36

(장성=손동훈 기자) 장성군이 지역에서 재배한 쌀을 5년 연속 러시아·미국 등으로 수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장성군통합RPC가 조명1호 쌀 18톤을 러시아로 수출했다. 이로써 장성 쌀은 5년 연속 러시아 수출을 기록했으며, 지금까지의 해외 수출 규모가 총 256톤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장성군은 지난 2015년부터 조명1호를 농가에 보급해왔다. 밥맛이 좋고 병해충에 강하며, 조생종이어서 추석 전 햅쌀 시장을 공략할 수 있다는 장점을 지녔다. NH농협의 가공용 즉석밥 ‘소반’의 원료곡으로 쓰이고 있으며, 전남의 주력품종인 새청무와 함께 ‘2021년 공공비축 수매품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앞으로도 철저한 품질관리를 통해 장성 ‘조명1호’ 쌀의 경쟁력을 높여가겠다”면서 “국내는 물론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는 전략품종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장성군은 농촌진흥청 주관 ‘쌀 수출 생산단지 시범사업’(2017~2019년)을 유치해 체계적인 재배 메뉴얼과 안정적인 수출 기반을 확보했으며, 벼 육묘 및 경화장, 곡물건조기 등의 시설지원으로 고품질 쌀 생산의 기반을 조성했다. 또 맞춤형 비료, 못자리 상토, 병해충 육묘상자 처리제, 액상규산과 공동방제 등을 지원해 2년 연속 전남도 내 쌀 생산량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손동훈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발행처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팩스 : 031-446-0114
도민일보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창간일 2007년 3월 20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20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