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연예
MBC 최대 기대작 ‘아이템’11일 첫 방송검사 주지훈-프로파일러 진세연, 첫 만남 스틸컷 공개
이지은 기자 | 승인 2019.02.07 17:21

(경기=이지은 기자) ‘아이템’에서 꼴통 검사와 냉철한 프로파일러로 만난 주지훈과 진세연의 케미는 어떨까. 두 배우의 미묘한 첫 만남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11일(월) 첫 방송을 앞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아이템(극본 정이도, 연출 김성욱)은 꼴통검사 강곤(주지훈)과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 지난 2일 스페셜 방송인 ‘아이템 0회 : 아이템 언박싱’ 방송 이후 ‘지금껏 보지 못한 새로운 드라마’라는 입소문을 타고 있다.

7년 만에 브라운관에서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된 주지훈과 진세연. 두 사람은 ‘아이템’에서 검사와 프로파일러로 조우, 아이템을 둘러싼 사건을 추적하면서 막강한 수사 파트너로 거듭날 예정이다. 이에 두 사람의 케미를 향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극에 달한바. 첫 방송을 단 5일 앞두고 ‘아이템’ 제작진이 공개한 주지훈과 진세연의 스틸 사진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6일 공개된 사진에는 강곤과 신소영의 미묘한 첫 만남의 순간이 담겼다. 신경전을 하듯 서로를 못마땅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던 두 사람이 이내 어딘가에 함께 쓰러져 있어 호기심을 자극하는 것. 강곤은 당황한 표정으로 소영의 어깨를 감싸고 있고, 소영 역시 놀란 표정으로 강곤을 바라보고 있는 것으로 보아 이들 사이에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졌음을 짐작할 수 있다. 

‘아이템’을 통해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된 두 배우. 이에 대해 “더할 나위 없이 좋다. 그간 연기적인 부분이나 그 외적으로도 많이 성숙해진 것 같다”고 전한 주지훈과 “다시 만나 더욱 편하게 연기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함께 있으면 항상 웃게 되는, 상대 배우를 섬세히 배려해주시는 다정한 분이다”라는 진세연의 답변은 두 배우의 현실 케미를 고스란히 드러내며 이들의 공조를 더욱 기대케 한다. 

‘아이템’ 관계자는 “분위기메이커 주지훈과 친화력 갑의 진세연이 현장과 극을 이끌며 환상의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며 “두 사람의 특별한 공조와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스케일, 예측을 불허하는 스토리로 가득 찬 ‘아이템’의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아이템’은 카카오페이지에서 인기리에 연재중인 동명의 웹툰이 원작으로 드라마 ‘구해줘’를 통해 사이비 종교를 소재로 현실적이면서도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그려내며 차기작을 기대케 한 정이도 작가가 집필을, ‘굿바이 미스터 블랙’ 공동 연출, 단막극 ‘하우스, 메이트’를 통해 강렬함과 섬세함을 동시에 가진 뛰어난 연출을 선보인 김성욱 PD가 연출을 맡았다. 

‘나쁜 형사’ 후속으로 오는 2월 11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이지은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발행처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팩스 : 031-446-0114
도민일보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창간일 2007년 3월 20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19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