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지역스포츠
알고 보면 더 재밌는 경륜 왕중왕전 '알쓸신잡'28~29일 등급별 최강자 가리는 '별들의 전쟁' 펼쳐져
방용환 기자 | 승인 2019.06.18 16:07

(하남=방용환 기자) 2019년 상반기 각 등급별 최강자를 가리는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경륜 왕중왕전'이 일주일 (28일∼30일) 앞으로 다가왔다. 특히 '별들의 전쟁'이 펼쳐질 특선급은 그랑프리를 3연패한 정종진 (20기)을 필두로 슈퍼특선급 성낙송, 정하늘, 황인혁 (이상 21기), 신은섭 (18기)이 모두 출전 예정이기 때문에 벌써부터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예상지 '경륜박사' 박진수 팀장의 도움으로 알고보면 더 재밌는 왕중왕전 '알쓸신잡' (알수록 쓸만하고 신박한 잡학지식) 꿀팁을 소개해본다. 

정종진 우승은 없다? 

정종진은 2016년 왕중왕전 2연패에 성공한 후 연말 그랑프리까지 접수하면서 명실상부 경륜 최강자로 우뚝 섰다. 그러나 정종진도 전년 그랑프리 우승자에게는 왕중왕전을 허락하지 않는 징크스를 못 벗어나고 있다. 작년, 재작년 모두 결승까지는 진출했으나 연거푸 정하늘에게 무릎을 꿇으면서 각각 5, 3착에 그친 것이다. 역대 그랑프리를 제패했던 선배들의 전철을 그대로 밟고 있는 것이다. 2010년 우승자 송경방은 다음 해 왕중왕전에서는 예선 탈락, 2011∼2012년 우승자 이명현은 건강상의 이유로 불참, 준결승 7위 탈락, 2013년 우승자 박병하는 준결승 6위 탈락의 쓴잔을 마셨고, 그나마 2014년 우승자 이현구는 다음 해 왕중왕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면서 체면을 세웠다. 2015년 우승자 박용범은 왕중왕전을 앞두고 낙차, 실격을 당하면서 불참하기도 했다. 

정하늘의 우승도 없다? 

왕중왕전에 유독 강한 선수들이 있다. 김동관(13기)은 2013∼2014년 2년연속 왕중왕전을 품에 안았고, 정종진도 2015∼2016년 왕중왕전 2연패를 발판삼아 현재는 그랑프리 4연패의 꿈을 꾸고 있는 중이다. 정종진이 그랑프리 우승 이후 왕중왕전 징크스에 시달리자 2017∼2018년에는 정하늘이 깜짝 스타로 떠오르며 2연패를 달성했다. 그 누구도 밟아보지 못한 왕중왕전 3연패가 정하늘에게는 허락될지를 지켜보는 것도 흥미로운 관전 포인트다. 

범 수도권 이번에도 우승? 

정종진의 시대가 도래하기 전인 2015년까지는 송경방, 이명현, 박병하(당시 김해팀), 이현구, 박용범이 차례로 그랑프리를 제패하는 등 광주, 김해팀이 특선급을 주름 잡았었다. 그러나 이 때도 유독 왕중왕전 만큼은 범 수도권 선수들의 잔치였다. 2011년부터 8년동안 최순영, 전영규, 김동관, 정종진, 정하늘 5명이 왕중왕전 트로피를 번갈아가며 들어올렸고, 2015년 정종진-이현구 (쌍승 56.9배), 2017년 정하늘-성낙송 (쌍승 127.9배), 2018년 정하늘-정재완 (쌍승 146.4배) 등의 이변도 심심찮게 연출됐다. 

'경륜박사'의 박진수 팀장은 "왕중왕전 결승전은 여느 대회보다 박진감 넘치는 전개 속에 이변이 많이 나왔던 만큼 이번 대회도 전년도 그랑프리 우승자의 무관 징크스 탈출 여부, 정하늘의 왕중왕전 최초 3연패 달성 여부, 범 수도권의 9년 연속 우승 여부  등을 체크하면서 베팅 전략을 세울 것"을 주문했다. 

 

방용환 기자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용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발행처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팩스 : 031-446-0114
도민일보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창간일 2007년 3월 20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19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