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제대군인에 대한 예우는 국가안보의 근간
도민일보 | 승인 2019.10.09 17:17
서울지방보훈청 제대군인지원센터 취업상담사 이혜경

태양, 공기, 건강, 가족 등 우리들은 평소에 매우 소중하지만 당연하다고 생각하여 얼마나 감사한지 잊고 살아갈 때가 많다. 국가안보도 마찬가지다. 국가가 있어야 국민의 삶이 있고 개인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으므로 국가의 안전과 평화는 매우 소중하고 감사한 일이다. 우리가 오늘처럼 평화를 향유할 수 있는 것은 6·25전쟁과 그 이후 국가수호의 역사 속에서 나라와 국민의 안전을 위해 위해 애쓴 제대군인의 희생과 공헌이 있었음을 잊지 말아야 한다.

이와 같은 중요성의 인식아래 국가보훈처에서는 “제대군인에게 감사와 일자리를!”이라는 슬로건 아래 2012년부터 「제대군인주간」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게 되었다. 올해는 10월 7일(월)부터 10월 11(금)까지 5일 간 실시 되며 제대군인주간 기념식 등 ‘제대군인에게 자긍심을 부여하는 행사’, 제대군인주간 영상공모전 시상식, 온라인 이벤트, 영화관, 놀이시설 할인행사 등의 ‘제대군인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갖게 하는 행사’, 제대군인 구인·구직 만남행사, 제대군인 고용우수기업 인증 현판식 등 ‘제대군인 일자리 확보를 위한 행사’ 등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이에 서울제대군인지원센터에는 2019년 제대군인주간을 맞이하여 청소년 호국병영 및 진로체험 행사, 제대군인 힐링프로그램, 제대군인 일자리 "두드림(Do dream)"의 날 행사, 제대군인의 사회적응교육 워크숍, 여성제대군인 찾아가는 순회상담,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제대군인에게 귀농귀촌체험행사 등을 실시한다.

제대군인의 원활한 사회정착은 결국 제대군인의 국가안보에 대한 공헌에 보답하는 것이며, 또한 현역 군인들이 국방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하여 국가안보에 기여하는 일이며, 대한민국 전체의 평화와 안전을 위한 일이다. 제대군인은 군 경력이 사회에서 인정되지 않아 경력단절의 어려움에 있지만 여전히 책임감 있는 업무수행능력과 성실성, 리더십을 고루 갖춘 우수한 인재이다. 지금 이 순간에도 국토방위에 힘쓰고 있는 현역 군인들과 그동안 안보를 책임졌던 제대군인에게 감사하며 제대군인의 원활한 사회정착을 위하여 국가보훈처 제대군인지원센터는 적극적인 관심을 가지고 전직지원에 힘쓰고 있다. 국가를 위한 공헌과 헌신을 잊지 않으며 “여전히 빛나는 당신! 제대군인을 응원합니다.”

도민일보  dmilbo@naver.com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도민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발행처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팩스 : 031-446-0114
도민일보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창간일 2007년 3월 20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19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