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인천
인천시민, 소비자책임의식 전국 최고 높아2019 한국의 소비생활지표 조사 결과 발표
거래정보 충분히 비교 선택…전국 최고 수준
박구민 기자 | 승인 2019.11.18 15:48

 

(인천=박구민 기자) 인천시민의 소비자책임에 대한 의식이 전국 최고 수준으로 조사되었다.

최근 한국소비자원이 발표한 ‘2019 한국의 소비생활지표 조사’ 결과, 인천 소비자들의 소비자책임은 ‘거래정보를 충분히 비교하여 선택’ 등 대부분의 항목에서 전국 평균보다 높은 점수를 보였다.

‘소비자책임’은 상품계약과 사회적 가치 실천을 합친 것을 말하는데 이중 ‘거래정보를 충분히 비교하여 선택’은 74.9점으로 전국 최고 수준(전국 평균 67.0점)이었다.

‘소비자 리콜 참여’는 70.4점(전국 66.5점), ‘디지털 콘텐츠의 불법복제물 저작권 보호 실천’은 69.5점(65.4점), ‘표시된 사항 확인’은 69.3점(64.3점), ‘계약서 약관·보증기간·계약조건 확인’은 68.6점(64.4점), ‘예약부도(노쇼) 예방’은 66.6점(65.2점)으로 전국 평균을 웃돌았다.

또 인천 소비자들은 지속가능소비 실천 활동에도 적극적이었다.

‘에너지 절약’은 71.6점(66.6점), ‘자원 재활용’은 67.9점(67.1점), ‘친환경상품 구매’는 65.8점(61.1점), ‘녹색실천정도’는 63.6점(57.3점), ‘윤리소비 실천’은 64.8점(58.6점)으로 조사됐다.

인천시는 시민들의 소비자 책임의식이 높은 것은 시가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지난 2016~2018년 공정거래위원회와 한국소비자원이 공동 지원한 ‘소비자 행정 선도지자체’로 선정돼 ‘고령소비자교육 등’ 각종 소비자정책을 적극 추진한 결과 때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앞으로도 인천시는 지역 소비생활의 질을 높이고 실효성 있는 소비자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시민들의 소비생활실태 및 요구를 분석하는 한편 이에 바탕으로 한 맞춤형 과제를 발굴해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인천시민들은 전국 대비 소비자 관련 교육 분야 참여 의사에 대한 응답도 높았다. ‘올바른 권리생사 관련 소비자 교육’이 52.7%(전국 26.6%), ‘소비자피해 예방 및 대처 등에 소비자 교육’이 46.8%(26.2%), ‘물품구매 판단력 향상에 대한 소비자 교육’이 45.5%(25.5%)를 기록했다.

 

박구민 기자  w9488@daum.net

<저작권자 © 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구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16081 경기 의왕시 철도박물관로 18-11  |  대표전화 : 031-466-0114
발행처 : 도민일보  |  사업자 번호 : 138-81-29766  |  발행·편집인 : 현재오  |  팩스 : 031-446-0114
도민일보 등록번호 : 경기, 아00106   |  인터넷신문 도민일보 등록 : 2007년 5월 2일 (창간일 2007년 3월 20일)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dmilbo@naver.com
Copyright © 2019 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